lawfully

  • 01:33:05 am on December 1, 2005 | 0

    그러나 황우? ?수? 연구, 즉 체세? 복제를 통한 줄기세? 연구는 새로운 치료제 개발 분야? 1%? 비중밖? 안 ?다. ? ?? 벌? 혈압? 오르고 육?문?가 목까지 차오를 ?? 분들? 많? 계시다는 것? 알지만 ? 얘기는 필?가 한 것? 아니다. ?는 줄기세? 연구? 대가?며 ‘국제 줄기세? ?니셔티브(International Stem Cell Initiative)’를 ??는 ?국? 피터 앤드류 박사? ??다(〈워싱턴 ?스트〉 11월 29?? 참조.). 요컨대 앞?서 소개한 신약 개발 과정? 비유하?면 ?제 막 가능성? 있는 1개? 신약 후보를 찾아낸 정??는 것?다.
    물론 ?것? ‘잭팟’? ? 가능성? 있다. 하지만 거?야 할 과정과 넘어야 할 산? 너무나 많다. 앞서 예로 든 앤드류 박사를 ?용한 〈워싱턴 ?스트〉 기사는 ? 사실? 분명히 하고 있다. “과학?들? 줄기세?가 어떻게 줄기세?로 남아 있는지, 어떤 경우? 다른 세?로 분화해 가는지 여전히 모르고 있다. (…) ? 과정?서 ?하지 않는 ?연변?가 발?하지 않?? 통제하는 방법? 모른다. (…) ?런 연구는 황우? ?수? 연구와는 ?관? 없다. 그? 연구가 중요하지만, 전체?으로는 매우 작? 부분?다.”

    관?? 있는 뉴스-프레시안

    Advertisements
     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

%d bloggers like this: